Jump to content
Sign in to follow this  
You need to play a total of 1 battles to post in this section.
Latifah_Flanger

고폭탄의 OP성

11 comments in this topic

Recommended Posts

Member
9 posts
7,186 battles

IFHE 의 건도 그렇고 

 

영국 전함 고폭탄도 그렇고 

 

게임이 철갑으로 적함을 뚫고 못뚫고 그재미로 하는건데 

 

이건 그냥 멀리서 고폭탄 쏘면 데미지가 들어가니까

 

고폭탄 관통 이거 문제 있는거 아닙니까 ? 

 

지금 보면 0티어 순양함을 타면 1:1로는 8 9 티어 전함 잡아먹는거 일도 아닌데 

 

워게이밍에는 자사 게임을 많이 해보고 잘하는 사람이 없는건가 ? 

 

철갑은 상대 무빙보고 상황파악해서 포기다렸다가 쏠때 쏘고 하는데 

 

고폭탄은 그냥 무심하게 던져서 딜을 뽑으니 

 

그 딜도 철갑에 밀리는것도 아니고 

 

뭐 포트리스 하는거도 아니고 

 

문제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문제가 없다고 느끼면 이건 뭔가 크게 잘못된거임 

Edited by Latifah_Flanger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1
[NYANG]
Live Streamer
7 posts
16,275 battles

완전 동의하는 부분입니다.

게임을 쉽게 만드는것도 필요하다고 보지만

현재 고폭탄 관통 메커니즘과 데미지는

저격메타의 장려(순양함들이 접근을 할 필요성이 없으며 더불어 전함도 고폭탄의 데미지와 화재가 두려워 접근하지 못함)와

전술적인 무빙(상대방의 측면을 노리기위한 우회기동과 같은)을 전혀 필요로 하지않는

단조로운 게임 메타를 만들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고폭탄은 어디까지나 보조적인 탄이고 

적함을 격파하는 주요수단은 철갑탄이 되어야 하는것이 맞는 게임 밸런스이겟죠.

현재의 고폭탄은 만능형 탄종(데미지, 대공포파괴, 화재유발)이며 

이런 상황에서 철갑탄이 존재하는 의의 자체가 없다고 보는것이 맞겟죠.

게임이 좀더 긴박한 긴장감을 가지기 위해선 고폭탄의 너프가 절실하다고 생각합니다.

사실 2년전부터 계속 생각해왓던 문제이고 현재까지 참아왔던 문제이지만

영전 출시가 기폭제가 되어 화가 너무 많이 나네요.

IFHE스킬 같은 경우에도 안들어가던 데미지를 넣을수 있게 만들어주는 말도 안되는 스킬인데

겨우 화재 감소율이 3퍼센트 밖에 되지 않습니다.

고작 3퍼센트 감소한다고 불이 붙지 않는것도 아니고 경순양함 특유의 속사포와 맞물려 말도안되는 성능을 보여주는 스킬이죠.

IFHE스킬은 만들거였다면  아예 화재가 나지 않게 만드는것이 맞다고 봅니다.(솔직한 심정으론 아예 안나왓어야 되는 스킬이라고 생각)

극단적인 예를 들면 일본 9티어 전함 이즈모의 경우 갑판 장갑이 통짜 32밀로 6인치 고폭탄에 대한 방어가 가능합니다. 고폭탄으로 데미지를 주려면 함교나 화재를 통한 방법밖에는 없엇죠.

하지만 IFHE스킬을 찍게되면 32밀의 갑판장갑이 관통되게 되어 일제사 한번당 평균 3000~4000의 데미지를 입게되며

12문을 장비한 경순양함의 경우엔 기대 데미지가 1만이 넘어가는 상황이 나오게됩니다. 

심지어 거기에 화재확률 까지 잇죠.

스킬 하나로 전함에게 들어가는 데미지 자체가 어마어마하게 늘어나는 상황이 나오는데 전함입장에선 어처구니가 없는거죠.

결론을 말하자면 현재의 고폭탄은 너프의 필요성이 절실하며 철갑탄(특히 순양함, 구축함)의 활용 가치를 더욱 높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Member
9 posts
7,186 battles

지금 공방의 컨커러는 이렇습니다 

 

철갑탄보다 그냥 강한데 

 

물론 철갑탄을 저렇게 8발 맞으면 저만큼의 데미지를 받을 수 있을겁니다 

 

철갑탄은 적어도 현측 도탄 , 과관통이라는 변수가 또 있기때문에 저정도의 데미지를 입히는건 좀 힘들겠지요 

 

물론 고폭탄을 사용해서 쉽게 딜 스코어를 뽑을수 있는것은 보통의 유저들에게 좋게 어필 할것입니다 

 

문제는 이로인해서 게이머들의 실력차에 따른 딜 스코어 차이가 더 적어진다는게 제가 생각하는 문제점입니다.

 

1504385044_1.png

Edited by Latifah_Flanger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KOSPI]
In-Training Moderator
114 posts
450 battles

유저 입장에서 이야기를 하자면 고폭탄은 하위함급의 고티어의 함급에게 피해를 입히기위한 하나의 수단입니다.

그걸 지금 영전함의 고폭탄이 세다는 이유로 너프해버리면 저티어나 구축함 순양함 등등은 전함이나 윗티어 상위함종을 어떻게 상대할까요?

 

또한 고폭탄의 목적 자체가 유저간의 실력차를 어느정도 커버하기 위한 역할도 있습니다.

그 강점을 없애버리면 유저간 격차가 심화되고 신규유저에게 진입장벽을 만드는 양학같은 문제는 지금보다 더 심해지겠죠.

위의 이야기들을 얼핏 잘못 들으면 전함만이 이 게임을 지배할 수 있고 자기보다 하위함급이나 낮은 티어는 무조건 자기한테 당해야 한다는 뉘앙스로도 보일 수 있습니다.

 

지금 영전 출시로 인해 여기저기 영전이 많고 그 영전의 좋은 고폭탄을 쓰는 사람이 많아서 당하는 입장에선 화가 날 수 있을거라 봅니다.

다만, 단지 영전의 고폭탄이 세다는 이유로 고폭탄 자체를 죽여라 하는건 과한 생각이 아닌가 싶네요.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Member
9 posts
7,186 battles

비단 영전함의 고폭탄이 새서 모든 고폭탄에 문제가 있다고 하는 부분은 아닙니다.

 

물론 고폭탄에 칼을 대면 순양함이나 포격위주로 운용하는 구축함에게는 뼈아픈 너프가 되겠지요

 

하지만 원래 워게이밍이 내세우던 가위 바위 보 같은 상성구도와는 정 반대로 흘러간다고 보여집니다 

 

구축 -> 전함 -> 순양 -> 구축  이렇게 흘러가게 해두었다고 생각하는데

 

지금 상황은 구축 -> 전함 < - 순양 -> 구축 이렇게 되어집니다

 

고폭탄이 샌 함정이 우위를 점한다고 보면됩니다 영전도 저기에 포함이 되겠지요

 

물론 15키로거리대의 근거리로 다가오면 전함이 순양함을 손쉽게 잡을수 있겠습니다 만,

 

고정 관통력을 가진 고폭탄으로서는 최대사거리에서 전함의 탄을 유유히 피해가며 사격만 해도 

 

전함을 격침시키거나 큰 피해를 강요할 수 있습니다.

 

고폭탄의 버프로 배를 정지해서 함수만 내밀고 지역 방어를 하는 모습은 많이 줄어들었습니다.

 

고폭탄이 고정관통력으로 거리에 상관없이 맞추기만 하면 맞는 함정 채력은 계속 줄어들기때문에 당연히 탄을 피하기 위해 기동전 양상으로 변해가고 있구요 

 

하지만 고폭탄의 문제는 철갑보다 고폭탄이 만능형의 탄종에 가깝다는것과

 

우월한 고정 관통력을 가진 고폭탄 성능( 예로들면 힌덴 브루크, IFHE 6인치들) 으로 서로 최대사거리에서 사격을 한다는 것에 문제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HEEIK]
Beta Tester
46 posts
5,827 battles

고폭탄이 만능이니깐 너프해야 한다는건 좀 위험한 발상이라고 생각합니다.

 

단순 저 탄종이 영국 전함'만' 쓰는것도 아닌데다가

위에 Fridaynight_FEVER님의 의견처럼 하위 함종이 상위 함종을 상대하기 위한 최후의 수단이니깐요.

 

게다가 저격하는 인간들이 저 패치를 거친다고 저격을 안하는것도 아니고...

 

 

 

저라면 굳이 고폭탄 전체를 건드는것 보다는

영전함에 '한정'해서 건들고

 

만약에 조정을 거친다면

알파댐을 낮추는 쪽으로 갈껍니다.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1
[FANTA]
[FANTA]
Member
43 posts
10,671 battles

저도 현재의 고폭탄은 공방 메타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거리와 입사각에 상관없이 장갑의 두께만으로 관통 여부를 정하는 고폭탄의 특성 때문에 여러 상황에서 사용하기 좋다는 장점이 있지만 이런 엄청난 장점을 가지고도 철갑과 비교했을때 별다른 디메리트가 없다는게 문제입니다

 

자신이 배를 어떻게 각을 주느냐와는 상관없이 꾸준히 들어오는 고폭 관통데미지에 절대 무시할 수 없는 화재데미지는 플레이어들을 앞으로 쉽게 나서지 못하게 합니다

그리고 그렇게 고폭스팸을 하는 유저들에게도 또한 뒤에 앉아있는 것만으로 충분히 자기가 원하는 만큼 오른쪽 위에 있는 숫자를 늘릴 수 있으니 앞으로 나설 이유도 없습니다

이런 이유 때문에 고탑방에서 20분을 전부 다 사용하고도 양팀 합쳐서 3~4명 뿐이 죽지 않는 게임이 자주 발생한다고 생각합니다

 

지금 고폭탄은 화력과잉입니다

철갑탄의 효용성은 상대방의 옆을 잡고 거리를 좁히는 식의 하이 리스크 하이 리턴 플레이를 했을 때 좋아집니다 

하지만 강한 고폭탄 메타는 이를 점점 더 무의미하게 만들 뿐더러 전 서버 중에서 가장 저격질이 심하다는 아시아 서버를 지루하게 만들 것입니다

 

고폭탄 메타의 심화를 막기위해 두 탄종 사이에 벨런스 맞추기가 필요해 보입니다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KOSPI]
In-Training Moderator
114 posts
450 battles
4 hours ago, Latifah_Flanger said:

고폭탄의 버프로 배를 정지해서 함수만 내밀고 지역 방어를 하는 모습은 많이 줄어들었습니다.

 

고폭탄이 고정관통력으로 거리에 상관없이 맞추기만 하면 맞는 함정 채력은 계속 줄어들기때문에 당연히 탄을 피하기 위해 기동전 양상으로 변해가고 있구요 

 

워게이밍이 유도하는 패치 방향이 그런것 같습니다.

이번에 페북에 유출한 연막사격 너프도 그 일환으로 보이구요.

플레이를 루즈하게 만들 요소들을 계속해서 하나하나 없애가고 있는것으로 보입니다.

 

2 hours ago, KAN_56 said:

지금 고폭탄은 화력과잉입니다

철갑탄의 효용성은 상대방의 옆을 잡고 거리를 좁히는 식의 하이 리스크 하이 리턴 플레이를 했을 때 좋아집니다 

하지만 강한 고폭탄 메타는 이를 점점 더 무의미하게 만들 뿐더러 전 서버 중에서 가장 저격질이 심하다는 아시아 서버를 지루하게 만들 것입니다

 

고폭탄 메타의 심화를 막기위해 두 탄종 사이에 벨런스 맞추기가 필요해 보입니다

어쩌면 지금 그 과도기에 있다고 보입니다.

갈수록 강력한 고폭탄을 쥐어줘서 공방이 어떻게 되어가나 유저를 상대로 시험하고

추후 화재율 등을 낮출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드네요.

 

지금 일부 함선의 IFHE가 문제되는건 딜링도 되는데 화재유발까지 시켜서가 아닌가 싶습니다.

다만 이는 워게이밍에서도 인지하는 것인지 IFHE의 화재유발확률을 구경별로 맞춰 조절하려고 하구요.

 

 

워게이밍도 문제점을 모르진 않을거라 봅니다.

다만 전부터 그래왔듯이 문제 인식 후 수정과 반영과정이 오래 걸린다는게 흠이지만요.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Member
58 posts
4,814 battles

영국 전함의 출시로 쌓이고 쌓이던 고폭탄 관련 이슈가 한방에 쏟아져 나오네요. 좋은 현상입니다.

 

일반적인 전함의 고폭은 훨씬 제한적으로 사용합니다. 적 전함이 각잡고 버티는걸 막거나 불을 내야 할 필요성이 있을때 말고는 철갑탄이 기본적으로 기대 피해량이 더 높습니다. 

영국 전함의 문제는 굳이 철갑탄을 쓰지 않고도 철갑탄의 일반 관통에 준하는 피해량을 입힐 수 있고 더러는 시타델 관통도 노려볼 만한 점에 있습니다. 높은 화재율은 덤이죠.

 

여기서 비교할 만한 사례가 있습니다. 바로 독일 전함인데 영국 전함이 출시되기 전까지는 3국 중 유일하게 고폭탄 관통력이 1/4인 점이 동일합니다. 독전 특유의 저각 고속포라 사용에 어려움은 없었지만 고폭을 주로 사용하는 분은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원인은 낮은 알파 데미지에 있었지요. 미전이나 일전의 경우는 그럭저럭 데미지가 높긴 하지만 저속탄인 경우도 있고 관통공식상에도 불리해서 일반적인 교전에서는 채택률이 낮았습니다. 그런데 영국 전함은 지금 전형적인 순양함식 포술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함종을 가리지 않고 고폭질만 하다가 시타델 각이 나올때만 철갑을 쓰는 식이죠. 굳이 과관통이나 도탄의 리스크를 떠안고 시타를 노릴 이유가 없는 거예요. 그냥 쏘면 딜이 들어오고 화재는 덤으로. 워게이가 의도한 컨셉이 이거라면 밸런스는 갖다 버린 겁니다.

 

배화교 교주인 자오조차도 높은 화재율 때문에 생존성에 너프를 먹고 지금은 봐줄 만한 상대가 되었지만 영전은 그냥 단단하고 연사 느린 순양함입니다. 고티어로 갈수록 단단한 장갑과 터틀백 뺨치는 측장 시타델 방호력에 재건조 수준의 복구반.. 

 

영전의 초기 광고처럼 생존성에 초점을 두고 고폭탄의 너프는 확실히 필요합니다. 다만 다른 국가나 함종의 고폭탄은 IFHE 개편만 빼면 건드릴 건 없을것 같습니다.

Edited by Flakzwilling_AA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Member
32 posts
5,134 battles

순양함 상대로 과관통만 좀 덜 떳으면 고폭 안쓰고 철갑을 쏘고있겠죠...

 

순양함 상대하면 회피+산탄으로 명중탄 내는게 어려우면서도 과관통 비율만 큰데

 

고폭은 주장갑 제외하면 어딜 맞든 발당 2천씩 안정적인 딜이 가능하니까 고폭탄만 쏘게 됩니다

 

철갑탄 지연신관이 짧아서 순양함 상대로 강할거라 기대했는데 어디까지나 메인벨트에만 적용될 뿐

 

넓디 넓은 비장갑 구획은 여전히 과관통이네요... 오히려 수중시타델을 못 띄우게 된게 뼈아픕니다

 

거기에 32mm의 갑판은 순양함 고폭탄에 너무 취약해 기존 전함보다 순양함 상대하는게 더 힘듭니다

 

완전 거대하고 움직임은 매우 둔한... 말 그대로 순양함 메가자오일뿐... (자오를 이렇게 너프하면 되겠다!)

 

영전함 수정할 생각 있으면 고폭을 너프 하더라도 독전함과 동급의 산탄만은 없애 줬으면 합니다

 

자경으로 콩까라를 뽑는게 아니었어... 몬타나를 뽑았어야 했는건데 ㅠㅠ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Sign in to follow this  

×